치과 치료 중입니다.

원래 치아와 잇몸 상태가 영 좋지 않다는 건 스스로가 잘 알고 있었습니다만 작년 말에 아무래도 더 이상 이대로 방치하다간 안되겠다는 생각에 치과를 찾아갔습니다. 그리고 진단 결과는 뭐…. 참담한 수준이었지요.(먼산)

현재 몇달 간 매주 1~2회씩 병원에 가고 있고 앞으로도 몇달 더 다녀야 할 상황인데, 정말 치과는 미루지 말고 가세요. -ㅅ- 이미 늦었으니 더 있다 가지 라는 생각도 관두는 게 좋습니다. 제가 몸으로 터득한 진실이니… orz

현재 회복 불가능한 치아들의 발치, 치아 건강에 악영향을 주고 있는 사랑니들 발치, 잇몸치료, 필요 부위 치조골 이식 수술, 임플란트 하부 구조 수술까지 마친 상태입니다만 앞으로도 갈 길은 멉니다. 상부 구조물 올리는 것에다 근관치료, 충전치료를 해야 할 이도 있고요. -ㅅ-

먹는 것도 제대로 못 먹고 술도 못 마시는게 참 불편하지만 치료 끝나고 이전보다 나아질 걸 기대하며 참는 중입니다. 다행히 치과를 잘 만난 것인지 치료 중에 고통은 거의 없네요. 마취 수술할 때 따끔한 것과 잇몸 봉합할 때 좀  따끔하는 게 가장 아픈 정도? 돈이 물처럼 나가는 건 정말 뼈아프지만 그나마 처음 예상했던 것보다는 적게 나갈 듯 하다는 게 그나마 불행 중 다행입니다. T_T

아무튼 치과는 늦게 갈수록 돈은 돈대로 나가고 고생은 고생대로 하는지라 이상하다 싶으면 바로 가세요. 이상없더라도 정기적으로 가시고요. 제가 정말 후회중입니다.;;;

NOT DiGITAL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