게임 잡담…

– 예전에는 게임의 경우 배송되면 최소한 뜯어보고 돌려보기는 했는데, 이제는 아예 다른 것들처럼 쌓여가고 있습니다. 나에게 안식년을… 아니, 그보다 로또 당첨을… OTL

– 여기저기서 다운로드 방식으로 게임을 꽤 구입하는 편인데, 이 방법의 단점은 뭘 샀는지 까맣게 잊어버리고 있기 쉽다는 거죠.

– 물론 팩키지를 샀다고 뭘 샀는지 기억하고 있다는 건 아닙니다.(이게 중요 -_-)

– 어제인가 그저께 오레이모 한정판이 도착했지요. 문제는 전 이거 원작 소설을 사놓고 아직 안 읽었습니다. 그러고보니 이거 왜 샀더라.(…) 아무튼 현 시점에서 밀어볼까 생각하는 캐릭터는 아야세와 사오리. (이러면서 키리노 피그마는 예약했지. 미라이 예약하는 김에… 하지만 예약한 상점은 서로 달라… 언제나 그렇지만!)

– 호리의 알카나 하트 3 대응 스틱 도착. 그러고보니 제가 XBOX360용 스틱을 산 건 DOA4 때문이었고, PS3용 스틱을 산 건 알카나 하트 3 때문입니다. 써놓고보니 너무 평범한 일반인이네요.

– PSP에서 제일 불편한 건 계정 인증. 서로 다른 계정에서 받은 게임을 플레이하려면 인터넷이 되는 환경에서 인증을 바꿔야 하니… 이게 귀찮아서 PSP용 게임은 되도록 일본 계정에서 구입하고 있었는데, 나는 항공관제관을 캐시가 남아있던 국내 계정으로 구입하는 바람에 말이죠. –;

– 단간론파는 재미있습니다. PSP가 있고 일본어 되시면 추천. 갓 이터 버스트는 중2병이네요. 뭐, 어차피 난 여자 캐릭터로 하니까 상관없지만! 근데 The 3rd Birthday는 예약해서 받아놓고 포장도 안 뜯었으니… 솔직히 패러사이트 이브 1 시스템으로 리메이크가 되길 바랬건만…

– 갸루건은 구입할 생각이었는데, 일단 관망중입니다. 하도 나의 신부에 데여가지고 트라우마가 남아있네요.

– 프야매는 생각보다 꾸준히 플레이 중.

– 그런데 진짜 작년 연말에 스팀에서 질러댄 게임들은 언제 플레이할런지는 알 수가 없네요. 게다가 하나같이 시간을 많이 먹는 게임들.

– 워게임 좋아하시는 분들은 Matrix Games에 가보세요. 과거 워게임들을 윈도우7과 비스타 등에서 돌아가도록 컨버전+업데이트해서 팔고 있습니다. 저도 예전에 몇개 구입했죠. 물론 가격은 셉니다만 그런 건 ‘X까! 난 직장인이야!’로 돌파하면 되겠습니다.

– NGP 좋네요. 아무리해도 구입 의욕이 생기기는 커녕 한숨만 나오는 닌텐도의 휴대용 게임기들과는 다르게 사겠다는 생각이 팍팍 듭니다.

NOT DiGITAL

“게임 잡담…”에 대한 9개의 생각

  1. 나에게 안식년을… 아니, 그보다 로또 당첨을… OTL (2)

    이젠 게임을 하기 위해 사는지 모으기 위해 사는지 구별을 못하고 있습니다.
    (이러는 와중에도 패왕색 허리돌림 게임을 시작하고 캐릭터 만드는데 시간만 보내고 있다는 것도 문제라면 문제…)

    1. 패왕색 허리돌림 게임은 치명적 버그 때문에 캐릭터 생성조차 못 했지요.(먼산)

      NOT DiGITAL

      1. I like the Obsession white wine by Ironstone Vineyards. They sell it at my local wine shop. Its like 8 or 9 dollars a bottle. I’m not a huge wine drinker, and I’ve been told by wine drinkers that its a pretty sweet wine. It’s the only one I’ve found that I like.

  2. 나에게 안식년을… 아니, 그보다 로또 당첨을… OTL (3)

    지금 질러놓은(모조리psn)게임은 산더미라서, 현재 PSP GO 의 메모리 용량 32G를 다 채우고도 모자라는 상황인데, 정작 하고 있는 게임인 영웅전설 7도 처박아두고 전장의 발큐리아 3를 질러서 받아놓은 뒤, 고전 애니-지금, 거기에 있는 나- 를 보는 중입니다.

    …그런데 요즘 인피니트 스트라토스 보다보니 무장신희 가 사고싶어져서(이하 무한루프)

    ……………………시간! 시간이!!!!

    1. 헤어날 수 없는 무한의 연쇄 루프. 그 누구도 벗어날 수 없습니다.

      무장신희는 발매 당시부터 사려고 했다가 지금까지 잘 참아내고 있지요. 게임 자체보다도 DLC 지를 게 무서워서…–;

      NOT DiGITAL

  3. 나에게 안식년을… 아니, 그보다 로또 당첨을… OTL (4)

    NGP는 참 마음에 들더군요. 다만 UMD를 빼 버린 게… 이해는 가는데, 가지고 있는 몇 안되는 PSP용 게임이 언젠가는 낙동강 오리알이 된다는 사실에 좀 아쉬움이 드네요. NGP로 직접 립이라도 뜰 수 있는(PC로는 못 옮기게 하면 괜찮으려나요?) 외장 드라이브라도 나와 줬으면 좋겠습니다만 그럴 일은 없을듯 -ㅅ-;;

    1. 아쉽긴 합니다만 어차피 기종 전환이라는 건 그런 법이니까요. 지금 가지고 있는 PSP 3005를 산지 그리 오래되지 않았으니 이걸로 잘 버텨볼 생각입니다. 그리고 NGP가 실제로 발매되려면 아직도 꽤 시간이 있으니…

      NOT DiGITAL

  4. 전 자금좀 OTL……… 로또 번호좀 점지 안해주나요 OTL…..
    전 일어도 안되고 PSP도 없고 콘솔따윈 Wii랑 DS나 들고있는 쪼랩이라서….
    아 그래놓고 아카데미에서 KF-5E 나왔다고 지르고 있는 제 모습에서 OTL….

    1. 로또, 그것은 만인의 로망. 슬슬 큰 거 당첨될 시기가 된 것도 같은데 전혀 소식이 없네요.(…)

      사실 피트로드의 1/24 98식특형지휘차 같은 키트도 구입해뒀긴한데, 과연 언제 완성시킬 수 있을런지 기약이 없지요.

      NOT DiGITAL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